ⓐ 책소개

직장을 다니면서 버틸 수 있을 때까지 버텨야지 마음으로 살았던 저자가 책을 통해서 삶이 변하므로 '책'을 쓰는 작가가 된 독서법을 말한다. 쉽게 지나칠 수 있는 작은 습관이 '위대함에 이르는 길'을 가는 것을 깨닫게 된 작가는 매일 책을 읽는 다고 한다. 책을 좋아했지만 단지 취미로서 가볍게 읽는 수준이였고, 자신의 삶을 바꾸는 힘이 될거라고 생각치 못했다. 실제로 어른이 되어서 읽은 책들도 스스로의 삶에는 전혀 도움이 되지 않았다. 하지만 무의미한 취미를 넘어서 전략적인 습관으로 독서를 선택하고 이를 행동에 옮겨가면서 지금도 자신의 미래가 바뀌어지고 있다고 말한다. 책을 읽는다고 모두가 성공하진 않는다. 하지만 성공한 사람들은 책을 읽는다는 문장이 떠오른다. 어떻게 하면 자신을 바꾸는 독서를 할 수 있을지가 궁금하다면 지금 이 책을 읽어보면 도움이 된다.




ⓑ 책과 나 연결하기

 책을 좋아하는 나로서도 매일 1권씩 책을 읽어나간다는 것은 만만치 않다. 그리고 한권이 아니더라도 매일 빠지지 않고 독서를 1년을 이어간다는 것은 만만치 않은 습관이라는 사실과 했을 때의 시너지는 엄청나다는 것은 알고 있다. 100일에 가까운 시간동안 독서를 하면서 메모를 하고 문장을 수집하여 지인들에게 보내주는 습관을 가져보았기에 얼마나 좋은지는 알고 있었다. 그래서 흥미가 생겼다. 삶을 바꾼 생활형 독서가 무엇일까하고. 저자는 10년차 직장인일 당시 고민에 빠지면서 '책'을 떠올렸다고 한다. 10년차면 관록도 생각고 언제 어떤 회사든 갈 수 있는 능력을 갖춘 전문가가 되겠지라고 생각했는데, 실제로 10년이 지나도 스스로 전문가라는 느낌이 전혀 느껴지지 않았던 것이다. 일을 아주 못하는 직원은 아니지만, 그렇다고 막 뛰어난 인재도 아니었다. 주변에 많은 사람들이 "너만의 영역을 구축해야해. 너만이 할 수 있는 무언가가 있어야 회사도 너를 붙잡는다"라는 조언을 듣고 매일 더 괴로워했다고 한다. 직장 뿐 아니라 가정에서도 늘 잠만 자는 아빠로 남게되자 고민은 더 커졌다. 간절했던 순간 만났던 책이 그 순간 스스로를 자기보기하게 되었고, '책'을 제대로 마주하게 되었다고 한다. 이 부분이 독서를 할 때 사실 가장 필요한 부분은 아닐까라고 생각했다. '간절함과 자기보기'를 통해 독서를 마주한 저자의 마음이 느껴졌다. 




일생의 한 번 "찐한"시간이 있어야한다면서 매일 책을 읽기로 시작한 마음을 배우게 되었다. 일생에 무엇이든 한번 독하게 해본 사람은 자신을 언제든지 변화시킬 힘을 내면에 쌓게된다라는 마인드가 가장 와닿았다. 독서에 슬럼프가 있던 순간에 다시 나를 일으켰던 시간을 돌이켜보면 치열하게 독서했던 순간, 공부했던 순간들이 떠올랐다. 일주일에 10시간을 자면서도 피곤하기보다 그 순간 내가 살아있음을 느꼈던 시간들. 그때만큼 독하게 무언가를 쌓았던 시간이 돌이켜보면 많지 않았던 것 같아서 - 이 책을 보면서 그 부분이 진짜 많이 와닿았다. 꿈을 꾼다는 것이 자신이 극복해야할 현실을 정확히 인식하고 그것과 싸워서 쟁취하려는 마음가짐이다라는 말을 보면서 나에게 독서가 어떤 것인지 다시금 생각하게 되었다. 나의 독서는 소비였는지, 투자였는지 생각해본다면 반반이였던 것 같았다. 저자의 독서법을 만나면서 나의 독서법을 가장 많이 돌아봤다. 똑같은 고기여도 어떻게 먹느냐에 따라서 뱃살만 늘리는 지방이 될 수도 있고, 근육을 키우는 단백질이 되기도하는 것처럼 어떤 날은 나에게 책은 "삶"을 바꾸어주는 터닝포인트였고 어떤 날의 책은 그저 소비였다는 걸을 생각하게 해주었다. 책을 편식하지 않는 편이고 어떤 책에서든 나도 나와 연관되는 부분들을 배워가며 메모독서를 하기에 내용에 공감가는 부분도 많았다. 




얼마전, 독서모임회원분과 이야기하면서 '메모'하면서 독서를 하니까 좋다라는 그 분에게 이런 이야기를 해주었었다. 독서를 할때 가장 중요한 것은 "나"를 알고 보는 것이라는 말이였다. 메모역시 일이 되지 않으려면 내가 이 부분을 왜 메모하는지를 알아야한다고도 말해주었다. 나역시 처음에는 좋아보이는 문장들을 다 써보곤 했다. 괜시리 뿌듯했다. 하지만 책에서 그저 좋은 부분들을 써보는 것과 나와 연결하는 것은 많이 달랐다. 책을 통해서 나를 변화하는 희열은 느끼는 방법이 바로 '나'를 알고 독서하는 것이 아닐까라는 생각을 읽으면서 정리하게 되었다. 처음부터 독서에 다가가기 힘든 분들이라면 아마 이 책에서 무언가 어렵게 느끼지는 부분도 있을 것 같다. 하지만 어느정도 책을 읽는 분들이라면 내용에서 자신이 활용해볼 수 있는 점을 건질 수 있을 것 같다. 책을 읽는 마음부터 책을 읽기위해서 노력한 순간들의 이야기와 자신을 마주한 저자분의 노하우, 그리고 책을 정리하고 버리는 부분까지 단순히 읽는 방법을 이야기하기보다는 "독서"를 권하는 동기부여와 "독서"지침서 같은 책이였다.

ⓒ 책을 권해요
책을 읽으면서 스스로 변하지 않는다고 느껴지는 분들이라면 한번 책을 읽으면서 생각을 해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또한 책을 통해서 변화를 느끼고 싶은 분들이라면 읽고 응용해보시면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 실천할 것/ 아이디어
  • 책을 정리해서 주변 지인들에게 선물하자. 나는 책을 권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 

"독서는 
생각을 성장시키고
마음을 변화하게하여
인생을 바꾸어주는
터닝포인트다"

다재다능르코 읽고 배우고 기록하다.



Posted by 알도사 다재다능르코 트랙백 0 : 댓글 0